•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선거

새누리당 충남도당 “지방선거도 필승”

9일 천안서 신년인사회… "박근혜 정부 성공 뒷받침 해야"

▲ 새누리당 충남도당 신년인사회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 (왼쪽부터) 김태흠 의원, 성무용 천안시장, 홍문표 충남도당 위원장, 이인제 의원, 이명수 의원.
새누리당 충남도당 신년인사회가 9일 오후 천안시 신부동 소재 세종웨딩홀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홍문표 충남도당 위원장과 이인제 의원(논산·금산·계룡), 이명수 의원(아산), 김태흠 의원(보령·서천), 김동완 의원(당진)을 비롯해 성무용 천안시장, 전용학·박종준·이건영·문재풍·이창원 당협위원장, 최민기 천안시의회 의장, 김응규 아산시의회 의장 등 충남지역 새누리당 주요 인사 500여명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새해 덕담을 통해 대선 승리를 자축하며 2014년 지방선거 필승을 결의했다. 이들은 또 "대선 승리에 충남이 결정적으로 기여한 만큼, 박근혜 정부의 성공을 위해 적극 뒷받침하자"고 한 목소리를 냈다.
먼저 선진통일당 대표를 지낸 이인제 의원은 "우리 모두의 노력이 헛되지 않아 너무도 행복하다. 이번 승리에 충청도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충청도가 뜨거워지면 수도권이 뜨거워지게 돼 있다"며 "충청인이 박근혜 대통령을 만든 주인공이라면 박근혜 정부의 성공도 우리가 책임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또 "15년 만에 정치를 시작한 본고장으로 돌아오게 됐다. 그동안 속도 많이 썩였다. 더 열심히 노력해서 나머지 빚도 갚겠다"며 "(다보스 포럼 특사로 가게 되는데) 한 치의 차질 없이 메신저 역할을 하고 돌아오겠다"고 덧붙였다.
이명수 의원은 "만약 반대(대선 패배)의 상황이었다면 신년회가 제대로 됐겠나? 여러분 한 분 한 분이 열심히 해 주신 결과"라며 "말 그대로 새해에는 대한민국이 새 누리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태흠 의원은 "우리가 주도적으로 박근혜 대통령을 만들었기 때문에 이제는 충청권이 중앙정치 무대에서 변방이 아닌 중심, 조연이 아닌 주연이 되는 한 해가 되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며 "내년 지방선거에서도 힘을 모아 반드시 승리해서 중앙과 지방에서 우리의 철학과 생각을 펼칠 수 있도록 하자"고 주문했다.
김동완 의원은 "우리가 승리할 수 있었던 것은 이인제 대표를 비롯한 선진통일당 당원들이 힘을 합해 줬고, 대선 과정에서 겸손함을 잃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이제는 말이 아닌 정책과 실천으로 정치를 해야 할 때"라며 "(1심에서 당선무효형을 받아) 걱정을 많이 하시는 것 같은데, 항소심에서 잘 다퉈서 꼭 살아서 돌아오겠다"고 했다.
계속해서 홍문표 위원장은 "(대선결과) 충청권에서 1등을 한 충남의 기질을 살려서 박근혜 정부가 더 잘 할 수 있도록 모두 합심해서 크게 밀어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며 "세종시와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충남도청 이전 등 3대 국책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박근혜 정부를 향해 적극 도와달라고 합창의 박수를 보내자"고 말했다.
그는 또 "내년 지방선거에서 반드시 이겨야 한다. 만약 잘못되면 대통령이 제대로 국정을 못 펼친다. 충남도민들이 앞장서야 한다"며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인수위)와 관련 "할 수 있는 것과 못하는 것, 단·중·장기로 가르마를 타서 당선인의 부담을 덜어줘야 한다. 인수위서 걸러주지 않으면 안 된다"고 지적했다.

관련태그

NULL


배상민 플로리스트,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 전시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향기로운 꽃향기에 취할 수 있는 곳. 배상민(쉐리벨 대표) 플로리스트가 오는 21일부터 15일까지 세종포스트빌딩 5층 청암아트홀에서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레이션 전시’를 연다. 이번 전시는 세종에서 여는 첫 전시로 총 14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주제는 '크리스마스를 앞둔 따뜻한 연말'로 작품은 대부분 생화 위주로 구성, 프리저브드 작품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현재 세종시 어진동에서 ‘쉐리벨 플라워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청주대 산업디자인학과를 졸업한 그는 올해 세종시지방경기대회 화훼장식부문 금메달을 수상했으며 2015년 ‘제15회 코리안컵플라워 경기대회’에 개인 출전, 본선 6위에 오르기도 했다. 현재 그는 쉐리벨에서 플로리스트 양성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플로리스트 학생·취미·전문가반을 모집, 교육하면서 전문가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세종시에 아직 꽃문화가 정착되지 못한 점이 아쉽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시민들이 꽃문화에 관심을 가지고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 세종시 하면 ‘꽃과 어우러진 도시’라는 타이틀이 떠올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 오픈식은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