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그래픽디자인계 '라이징스타' 김동환

디자인계 노벨상 등 국내외 공모전서 두각

 

대전대학교 커뮤니케이션 디자인학과 겸임교수인 김동환 디자이너의 활약상이 눈부시다.


10일 대전대에 따르면, 김 디자이너가 디자인계의 노벨상으로 알려진 미국 CORE 77, 뉴욕 ADC 등에서 잇따라 수상하면서 주목을 받고 있다.


또 3대 그래픽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독일의 RED-DOT을 비롯, 프랑스 PANGRAMME: LEARNING TYPE DESIGN, 도쿄 TDC, 뉴욕 TDC, 어도비 그래픽 디자인 어워드 등 다수의 국제 공모전에서 수상, 독보적인 활약상을 선보였다.


그는 서사 작품 속에서 개별적인 사건의 나열을 의미하는 플롯(P-L-O-T)이라는 이름의 디자인 스튜디오를 운영하며, 비영리 디자이너 그룹 타불라 라사(TABULA RASA)와 출판사 시미즈다트(SAMIZDAT)도 함께 운영 중이다.


특히 타불라 라사 내의 교육 활동을 통해 디자인계의 노벨상인 미국 CORE 77, 뉴욕 ADC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일구는 등 디자인계의 떠오르는 별로 부상하고 있다.


김 디자이너는 최근 직접 디자인한 대흥동 소재 문화카페 ‘라이트 미디엄 볼드(Light Medium Bold)’를 오픈하고 정기적으로 ‘엑스트라 볼드(Extra Bold)’ 전시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역 문화와 예술, 디자인 교육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김 디자이너는 백남준아트센터 디자이너로 활동했으며, 대전시립미술관 ‘더 브레인 (THE BRAIN)’전 전시 아이덴티티 작업 및 M-AIR 아인텐티티 작업, 2015 타이포잔치, 전주국제영화제 ‘100 Films 100 Posters’, 계간지 ‘그래픽’이 주최한 ‘XS-Young Studio Collection’, 윤디자인 연구소 기획전 등에 출품했다.


김동환 디자이너는 “앞으로도 문화, 예술 영역에서 다양한 프로젝트와 교육활동을 진행할 것”이라며 “특히 디자인 교육영역에서 외연확장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상민 플로리스트,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 전시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향기로운 꽃향기에 취할 수 있는 곳. 배상민(쉐리벨 대표) 플로리스트가 오는 21일부터 15일까지 세종포스트빌딩 5층 청암아트홀에서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레이션 전시’를 연다. 이번 전시는 세종에서 여는 첫 전시로 총 14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주제는 '크리스마스를 앞둔 따뜻한 연말'로 작품은 대부분 생화 위주로 구성, 프리저브드 작품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현재 세종시 어진동에서 ‘쉐리벨 플라워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청주대 산업디자인학과를 졸업한 그는 올해 세종시지방경기대회 화훼장식부문 금메달을 수상했으며 2015년 ‘제15회 코리안컵플라워 경기대회’에 개인 출전, 본선 6위에 오르기도 했다. 현재 그는 쉐리벨에서 플로리스트 양성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플로리스트 학생·취미·전문가반을 모집, 교육하면서 전문가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세종시에 아직 꽃문화가 정착되지 못한 점이 아쉽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시민들이 꽃문화에 관심을 가지고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 세종시 하면 ‘꽃과 어우러진 도시’라는 타이틀이 떠올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 오픈식은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