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산업·기업

‘소재기술’로 뜨는 세종시 벤처기업인 김진동

20여년 연구원 근무하다 레이크머티리얼즈 창업… 1일 벤처창업대전서 ‘대통령 표창’

세종시 소재 ㈜레이크머티리얼즈 김진동(50) 대표이사가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김 대표는 1일 코엑스에서 중소기업청과 벤처기업협회, 창업진흥원이 개최한 ‘2016 벤처창업대전’ 시상식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레이크머티리얼즈는 ‘소재 기술’로 뜨고 있는 벤처기업이다. 정보통신기술(ICT)에 기반을 두고 창업하는 추세 속에서 김 대표는 제조업 기반의 벤처를 창업했다. 2010년 세종시 전의산업단지에서다.


레이크머티리얼즈는 LED, 그린에너지, 정밀화학 및 석유화학, 반도체 등에 들어가는 소재를 제조한다. 주력제품은 LED칩 제조 기판인 에피웨이퍼의 각 층을 쌓을 때 들어가는 TMA, TMG, TMI, TEG 등이다.


석유화학 분야에서는 폴리에틸렌을 생산할 때 사용하는 촉매를 만드는데 메탈로센 촉매, 조촉매, 담지촉매 등 세 가지를 풀 패키지로 생산하는 기업은 세계적으로 세 곳 밖에 없다. 국내에서는 레이크머티리얼즈가 유일하다. 올해 촉매제 분야에서는 글로벌 1위가 유력시되고 있다.

 

중기청은 “기존 수입에 의존하던 제품의 국산화에 성공해 외화유출을 줄이는 데 기여한 공로가 인정된다”고 시상 이유를 설명했다.


레이크머티리얼즈의 지난해 매출은 206억원, 종사자 101명이 근무하고 있다.


김 대표는 경북 봉화 출신으로 성광고와 연세대 화학과와 한국과학기술원(KAIST) 대학원을 졸업한 뒤 대림산업연구소, 디엔에프에서 20여년 간 연구원으로 근무하다 2010년 5월 창업했다.


배상민 플로리스트,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 전시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향기로운 꽃향기에 취할 수 있는 곳. 배상민(쉐리벨 대표) 플로리스트가 오는 21일부터 15일까지 세종포스트빌딩 5층 청암아트홀에서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레이션 전시’를 연다. 이번 전시는 세종에서 여는 첫 전시로 총 14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주제는 '크리스마스를 앞둔 따뜻한 연말'로 작품은 대부분 생화 위주로 구성, 프리저브드 작품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현재 세종시 어진동에서 ‘쉐리벨 플라워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청주대 산업디자인학과를 졸업한 그는 올해 세종시지방경기대회 화훼장식부문 금메달을 수상했으며 2015년 ‘제15회 코리안컵플라워 경기대회’에 개인 출전, 본선 6위에 오르기도 했다. 현재 그는 쉐리벨에서 플로리스트 양성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플로리스트 학생·취미·전문가반을 모집, 교육하면서 전문가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세종시에 아직 꽃문화가 정착되지 못한 점이 아쉽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시민들이 꽃문화에 관심을 가지고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 세종시 하면 ‘꽃과 어우러진 도시’라는 타이틀이 떠올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 오픈식은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