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맛집·음식

국무총리·장관들이 찾는 세종시 농가맛집

[세종맛집] 콩대박(세종시 금남면 대박리 마을회관 뒤)

산 좋고 물 좋은 산골 농촌마을에서 여유를 만끽하며 맛깔스러운 향토음식을 즐길 수 있는 농가맛집이 인기다. 세종시 금남면 대박리에 있는 콩대박은 콩각시 이순정, 콩서방 김윤호 부부가 운영하는 농촌형 식당으로 농촌진흥청과 세종시 농업기술센터가 지정한 세종시 농가맛집이다. 

 

가정집을 개조한 실내 인테리어가 깔끔하다. 어릴 적 고향집이 연상될 정도로 정겹다. 나무계단을 올라서면 식사 후 담소를 나눌 수 있는 테라스가 눈길을 끈다. 콩대박의 상호는 지역 대표적인 웰빙 로컬푸드 콩과 지역이름 대박골의 합성어다. 

 

 

콩대박의 메뉴는 딱 두 가지. 손두부, 깻잎만두 등으로 구성된 '콩서방 밥상''콩각시 밥상'이다. 콩서방과 콩각시가 정성껏 재배한 지역농산물로 만들어 자연과 사랑이 듬뿍 담긴 밥상이다. 참기름, 들기름도 직접 짜서 사용한다. 양이 부족할 때는 대박골 로컬푸드로 충당한다. 

 

운영은 철저하게 예약제로 이뤄진다. 콩고기, 김부각, 시금치, 무나물, 시래기무침 등 삼색나물, 김치, 두부수육보쌈, 고등어무조림, 콩전, 야채샐러드, 절인깻잎, 동치미, 묵은지, 표고버섯강정, 고구마경단, , 대추, 인삼꿀잼, , 순두부, 된장찌개 등이 시간 전개형 코스 요리로 나온다. 특히 들깨, 참깨, 검은깨를 갈아 레몬을 숙성시킨 레몬청 드레싱이 뿌려져 나오는 야채샐러드는 입안을 상큼하게 만들어 인기가 많다. 

 

직접 담근 장아찌 요리도 별미다. 복숭아장아찌. 돼지감자 장아찌, 고추장아찌와 이곳 대박리 대표작물인 깻잎으로 만든 깻잎장아찌와 마늘장아찌도 일품. 깻잎장아찌는 수육에 싸먹으면 느끼함을 잡아줘 색다른 맛을 준다. 고구마경단은 고구마를 삶아 견과류, 콩가루, 카스테라와 섞어 만드는데 식전이나 식후에 먹어도 입안이 즐겁다 

 

표고버섯강정은 표고버섯에 찹쌀가루를 입혀 튀겨 내는데 아몬드 견과류가 뿌려져 있어 고소하면서 달콤하다. 버섯을 싫어하는 사람까지 만족을 준다. 식사 후에 농사지은 자두로 만든 자두 차는 텁텁한 입안을 상쾌하게 만들어 주면서 맛을 종결한다 

 

특히 두부는 매일 아침 재배한 흰콩과 서리태를 섞어 예약된 만큼만 만든다. 보통 정성이 아니다. 두부 맛이 다른 이유다. 순두부 역시 구수한 맛이 남다르다. 이런 준비과정 때문에 일요일은 영업을 쉰다 

 

 

서울 등 방송국에서 촬영 요청이 수 십 번씩 오지만 모두 거절하고 있어요. 욕심 안 부리고 손님들에게 할 수 있는 만큼만 최선을 다하고 싶습니다. 그래서 편안하고 조용하게 모시는 게 콘셉트입니다. 그래서 하루 전에는 예약을 해야 합니다.” 

 

콩각시 이순정 대표가 언론노출을 꺼리는 하소연(?)을 하는 중에도 끊임없이 예약전화 벨소리가 울린다. 자리가 없다는 말에 통사정하는 고객들의 목소리가 안타깝게 들린다. 조금 일찍 예약하는 센스가 필요할 것 같다. 

 

이순정 대표는 충남 금산이 고향이다. 콩서방 김윤호 씨 고향인 대박리로 시집을 왔다, 처음에는 대전 신탄진에서 부부가 직장생활을 했다. 하지만 연로하신 부모님 뒤를 이어 농사를 짓고 세종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진행하는 농가맛집 코스를 마스터 하면서 201411월 농가맛집으로 외식업에 뛰어 들게 된다. 

 

여기에는 결혼 전 친정엄마에게 배운 요리솜씨와 장류 담그는 일부터 술 빚는 일까지 상당한 내공을 이미 습득하고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하지만 농가맛집이 되기 위한 과정은 쉽지 않았다. 

 

너무 힘들어서 몇 번이나 중간에 포기하려고 했어요. 많이 혼나고 울기도 했지만 그런 과정을 겪고 나니 지금은 좋아하는 음식을 만들기 때문에 행복합니다. 음식을 사랑하면 만든 음식이 더 맛있습니다. 건강에 좋은 음식을 정성껏 마련해서 정직하고 풍성하게 대접하겠습니다.”  

 

고즈넉한 농촌마을에 자리 잡은 콩대박. 도시민에게 삶의 여유와 색다른 맛을 선사하는 곳이다.

 

 

예약문의: 044-867-7952

영업시간: 오전 1150~오후 8

휴일: 일요일

좌석: 40(2)

주소: 세종특별자치시 금남면 대박길9 (대박리90-4)마을회관 뒤

차림표: 콩서방 밥상 15000. 콩각시 밥상 25000

주차: 식당 앞 주차장

차량 운행: 8명 이상 세종시 일원

 


배상민 플로리스트,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 전시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향기로운 꽃향기에 취할 수 있는 곳. 배상민(쉐리벨 대표) 플로리스트가 오는 21일부터 15일까지 세종포스트빌딩 5층 청암아트홀에서 ‘크리스마스 플라워 데코레이션 전시’를 연다. 이번 전시는 세종에서 여는 첫 전시로 총 14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주제는 '크리스마스를 앞둔 따뜻한 연말'로 작품은 대부분 생화 위주로 구성, 프리저브드 작품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현재 세종시 어진동에서 ‘쉐리벨 플라워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청주대 산업디자인학과를 졸업한 그는 올해 세종시지방경기대회 화훼장식부문 금메달을 수상했으며 2015년 ‘제15회 코리안컵플라워 경기대회’에 개인 출전, 본선 6위에 오르기도 했다. 현재 그는 쉐리벨에서 플로리스트 양성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플로리스트 학생·취미·전문가반을 모집, 교육하면서 전문가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배상민 플로리스트는 “세종시에 아직 꽃문화가 정착되지 못한 점이 아쉽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시민들이 꽃문화에 관심을 가지고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 세종시 하면 ‘꽃과 어우러진 도시’라는 타이틀이 떠올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 오픈식은 전시